관리 메뉴

LWJ의 일기장

171103 [삿포로여행] 3. 첫날 밤을 보낼 숙소, 삿포로 인 나다(SAPPORO INN NADA)로 가는 길 본문

해외여행 이야기/17년 10월 28일-31일 삿포로 여행

171103 [삿포로여행] 3. 첫날 밤을 보낼 숙소, 삿포로 인 나다(SAPPORO INN NADA)로 가는 길

LEEWJ 2017.11.03 21:58

DSC-RX100M3


공항에서 간단히 식사와 디저트를 흡입한 뒤 어서 쾌속 에어포트를 타고 삿포로 시내로 넘어가기로 했다. 일단은 큰 짐인 캐리어를 숙소에 내려놓고 관광을 시작하는게 좋을 것 같기 때문이었다. 마침 플랫폼에 대기하고 있는 열차가 있어서 서둘러 내려갔다.


DSC-RX100M3


열차가 떠나기 직전이라서 지정석을 끊을 시간은 없었기에 교통카드를 찍고 들어와 자유석으로 탑승했다. 출발 전 새벽에 지난번 여행에서 쓰던 이코카 챙기길 잘 했지..


DSC-RX100M3


자유석 칸으로 가도 되지만 그쪽에 사람이 꽤나 많길래 그냥 캐리어를 들고 통로에 서 있었다.


DSC-RX100M3


순식간에 사람이 북적북적한 삿포로역에 도착! 숙소까지는 지하철을 타고 갈 수도 있지만.. 사실상 걸어가는 길이 대부분이라 그냥 삿포로역에서부터 걸어가기로 했다.


DSC-RX100M3


JR삿포로역. 사진에 다 담진 못했지만 깔끔한 건물이 솟아 있었다. 큰 역이 대개 다 그렇듯 여기도 백화점이 대부분이었을것 같았다.


DSC-RX100M3


삿포로역 앞에서 스스키노/오도리공원 방향으로 바라보고 한장. 바람이 불긴 했지만 날이 그렇게 춥진 않아서 다행이었다.


DSC-RX100M3


은행나무 사이로 살짝 보이는 홋카이도 구 본청사. 한국은 은행나무 단풍은 아직이었는데 여기는 벌써 완전히 샛노란 은행나무가 있었다.


DSC-RX100M3


노란 은행나무길을 걷는 사람들은 대부분 저 끝에 위치한 홋카이도 구 본청사를 향하거나, 은행나무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었다. 하긴 이렇게 예쁜 풍경을 그냥 둘 수는 없으니 사진으로나마 남겨둬야 한다.


DSC-RX100M3


조금 걸으니 금새 오도리공원까지 왔다. 스스키노 방향으로 걸을 때 본인 기준 왼쪽편을 바라보면 삿포로 TV타워가 보일것이다.


DSC-RX100M3


유후인에서 길거리에 인력거는 봤지만.. 삿포로같이 도시, 그것도 시내에 진짜 말이 있는 마차가..?


DSC-RX100M3


맑은 하늘 사이로는 그리 높지 않지만 없으면 섭섭할것같은 삿포로 TV타워가 나와있었다.


DSC-RX100M3


스스키노 하면 생각나는 닛카위스키 전광판이 있는 사거리까지 왔다. 생각보다 여기까지 금방이었다. 굳이 오도리공원이나 스스키노까지는 버스나 지하철을 탈 필요 없이 걸어다니는게 더 빠를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


DSC-RX100M3


사거리의 각 건물마다 꼭대기에는 맥주 전광판이 있었다. 여기는 기린의 이치방 시보리와 산토리의 더 프리미엄 몰츠


DSC-RX100M3


또 한쪽에는 홋카이도의 삿포로 맥주와 아사히 슈퍼 드라이. 아니 무슨 맥주의 거리인가.. 맥주 광고만 몇개야?


DSC-RX100M3


숙소로 가는 길에 발견한 관람차. 하지만 오사카에서 겪은 두번의 관람차 경험 이후 혼자왔을때 관람차는 더이상 생각도 하기 싫었기에 이번 여행에서는 저 관람차 주위로 가지도 않았다.


DSC-RX100M3


홋카이도에만 있는 편의점 체인인 세이코마트. 여기에만 있는 한정상품이 있다고 해서 되도록이면 이번 여행에서는 세이코마트를 자주 들러주자..라고 생각했지만 이번 여행에 편의점 자체를 거의 안 갔다. 주위에서 어떤게 한정상품인지 알려주는 사람이 없어서 그랬을지도 모르겠다.


DSC-RX100M3


어쨌든 대략 30분정도 걸어서 스스키노에서도 제법 떨어져 있는 곳에 위치한 삿포로 인 나다(SAPPORO INN NADA)에 도착했다.



DSC-RX100M3


입구가 어딘지 해메지 말고 계단으로 올라가서 현관을 찾자. 현관을 들어가면 주인 할머니 또는 할아버지께서 반겨주신다. 간단한 서류 작성 후 바로 내가 쓸 객실을 안내해주셨다.


DSC-RX100M3


예상했던대로 5인 도미토리. 사진에는 없지만 간이침대 하나가 더 놓여 있어서 총 5명이 잘 수 있다. 지금부터 잘건 아니니까 캐리어만 구석에 잘 두고 바로 빠져나왔다.



신고
2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