관리 메뉴

LWJ의 일기장

171114 노량진 육갈탕, 추운 날 생각나는 따뜻한 갈비탕과 육개장 한그릇 본문

먹는 이야기/맛있는 식사

171114 노량진 육갈탕, 추운 날 생각나는 따뜻한 갈비탕과 육개장 한그릇

LEEWJ 2017.11.14 23:14

DSC-RX100M3


노량진까지 DDR을 하러 갔던 어느 날, 저녁을 먹을 곳을 찾다 보니 육갈탕이라는 새로운 가게가 오픈한 걸 볼수 있었다. 노량진에서 보기 드문(?) 가격대를 가진 육개장과 갈비탕 전문점이었다.


DSC-RX100M3


가격대도 노량진에서는 보기 힘든 가격대였다. 타겟이 수험생이 아닌건가?


DSC-RX100M3


하지만 오픈 기념 할인을 하고 있어서 이때만큼은 사람도 많고 북적북적하더라. 역시 노량진에서는 이런 할인 한번이면 사람 모이는건 일도 아닌 것 같다.


DSC-RX100M3


식권을 사서 기다리다가 빈자리가 나서 바로 앉았다. 배가 고프니 음식이 나오기 전 바로 반찬부터 세팅. 기본반찬은 간단하게 깍두기와 어묵볶음 그리고 콩나물무침이 있고 전부 셀프니 알아서 먹고싶은만큼 퍼 오면 된다.


DSC-RX100M3


정가 8000원, 할인해서 5900짜리 육개장이 나왔다. 생각보다 육개장에는 이것저것 알차게 들어있었다. 잘게 찢은 고기도 생각보다는 많이 들어있었고 건더기도 튼실하고.. 육개장치고 그렇게 맵지는 않았다.


DSC-RX100M3


날이 갑자기 확 추워진 터라 국물요리가 땡기긴 했는데 맛있게 잘 먹었다. 하지만 할인해서 한번 와 본 것이지 정상가격으로 돌아간다면 굳이 여기까지 와서 이걸 먹을까 싶은 생각이 들었다.



신고
0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