관리 메뉴

LWJ의 일기장

171207 [삿포로여행] 31. 지각으로 다음을 기약해야 했던 삿포로 맥주공장 견학 본문

해외여행 이야기/[삿포로여행] 17년 10월 28일-31일

171207 [삿포로여행] 31. 지각으로 다음을 기약해야 했던 삿포로 맥주공장 견학

LEEWJ 2017.12.07 00:30

DSC-RX100M3


아쉬운 마음으로 호텔 체크아웃을 한 뒤 지하철로 신삿포로역까지 왔다. 11시까지 삿포로비루테이엔 역에 있는 삿포로 맥주공장에 도착해야 하는데 과연 할 수 있을까..


DSC-RX100M3


첫날 쾌속 에어포트를 타고 지나쳤던 역에서 이날은 보통 열차를 기다리고 있다.


DSC-RX100M3


언제나 어려운 열차 안에서 바깥 풍경 찍기


DSC-RX100M3


어제 그 미친 날씨는 싹 사라지고 정말 쩅쩅하다. 마지막 날이 되니까 이렇게 맑아지니 날씨가 밉기만 하다.


DSC-RX100M3


제일 낮은 등급의 보통열차지만 좌석은 롱시트가 아니라 크로스시트였다.


DSC-RX100M3


하지만 문은 자동이 아니라 수동..


DSC-RX100M3


삿포로비루테이엔 역에 도착하니까 이미 11시를 넘긴 상황이었다. 하지만 혹시나 싶은 희망을 가지고 서둘러 맥주공장까지 가기로 했다.


DSC-RX100M3


맥주공장 한쪽에는 레스토랑이 있었다. 삿포로에서 유명한 징기스칸을 이곳에서도 즐길 수 있다고 한다.


DSC-RX100M3


공장 견학 버스타는곳 표지판을 보자 마자 황급히 뛰어 갔으나..


DSC-RX100M3


아무것도 없었다. 이미 버스는 떠나고 나는 헛걸음을 한 것이다.. 어쩔 수 없이 다시 역으로 돌아가기로 했다. 다음에 또 오면 된다는 생각을 했지만 역시 아쉬웠다.


DSC-RX100M3


그리고 다시 돌아온 삿포로비루테이엔 역. 처음에 여기 도착했을 때는 여기가 정말로 역인가 싶을 정도로 작아서 놀랐다.


DSC-RX100M3


아쉽지만 더이상 삿포로 역 방향으로 갈 일은 없고 치토세 역 방향으로 가야한다.


DSC-RX100M3


역의 크기에 걸맞게 승차권을 살 수도 없다.. 어떻게 이럴 수가 있는거지..


DSC-RX100M3


게다가 카드를 찍는것도 저렇게만 놓여있다. 마치 우리나라에 얼마 전 생긴 ITX-청춘과 수도권전철의 환승 단말기를 보는 것 같다.


DSC-RX100M3


엄청난 간이역이었다. 그래도 열차는 서는 곳이다. 보통열차긴 하지만..


DSC-RX100M3


맥주공장을 못 가서 아쉽긴 하지만 대신 신치토세 공항을 돌아볼 시간이 더 생겼다는걸 위안삼아서 삿포로 여행의 마지막 목적지인 신치토세 공항으로 향했다.


신고
0 Comments
댓글쓰기 폼